Gyuchul Moon
( Qfemond )


문규철 / 文奎喆

ABOUT
CV



SELECTED WORKS

[2020] New Order of Parallex, NOOP
[2019] Future Planet
[2019] Perpetual motion : Solo Exhibition
[2019] Continuous Colon :
[2019] Music Performance with AI Objects
[2019] SceneryPlot3
[2018] Scenery Plot
[2018] Topological Space in Between
[2016] Genes

PRESS

RELEASE



  Push hard boundaries
    of Modern Generative Arts :
        oOps.50656

Cofounder of 
    Post-Hyper Salon :
        LAUMT
   
 

Contact
/ All Inquiries to

gyuchulm@gmail.com

[ New Order of Parallex, NOOP ]

Audio visual Performance

<New Order of Parallax (NOOP)> is the audiovisual performance that destroys the vertical formativeness of apartment complexes, which is the unavoidable product of urbanized society, and transforms them into the living organism and time-variant matter to return to the natural order. Focusing on the lack of the relationship between humans and nature in the life inside the concrete jungle surrounded by vertical structures and technological society, it transforms the state of order and shape of the apartment complex into living matter and organic waves. The visual and sound combine the vertical structure and the natural curvature structure, bringing together the natural and the non-natural, and turning it into a new medium between technology and nature, adjusting the parallax of each. In this process, oOps.50656 restore the inherent parallax of existing formatives and structures, rather than the arrangement and operation of structural materials and shapes of visual and sounds, and propose a new parallax order in which urban city-nature-life-destruction-creation is dependent originated.

<New Order Of Parallax (NOOP)>는 현대 도시화의 산물인 아파트 단지의 수직적 조형성을 파괴함과 동시에 유기적(organic) 생명체의 힘(energy)과 축적된 에너지의 시간(time)으로 변환하고, 자연의 질서로 회귀하는 과정을 그린 오디오 비주얼 퍼포먼스이다.

수직적 구조물로 둘러쌓인 도심숲(Concrete Jungle)의 삶에서 결핍된 인간과 자연의 관계성에 주목하면서, 도시의 산물인 아파트 단지가 가지고 있는 질서, 형상의 상태를 살아있는 물질과 형상으로 변환한다. 비주얼과 사운드는 수직적인 것과 유동적인 것, 자연과 비자연 사이를 결합시키고, 기술과 자연의 매개가 되어, 각각의 시차를 조율한다. 이 과정에서 oOps.50656은 비주얼과 사운드의 구조적 물질과 형상의 재배열(arrangement), 재연산(operation)보다는, 존재하는 조형과 구조가 가진 고유한 시차, 즉 그 시공에서 사라지고 결핍된 시간을 복원하고, 도시-자연-생명-파괴-생성 개별의 과정이 연기적으로 연결된 새로운 시차의 질서를 제안한다.


@MUTEK Japan / Mexico
@PRECTXE Festival, B39


︎ More infos on MUTEK